던만추 3기 리뷰 | 갈등 그리고 결심

    애니 리뷰/ㄷ / / 2022. 9. 6. 13:00

    안녕하세요? 버터플라이입니다.
    던만추 3기 리뷰를 시작합니다.

    던만추_3기_리뷰_00

    시작부터 던만추의 판타지 느낌이 물씬나는게 좋습니다.
    스토리도 이 애니만의 독특한 분위기로 몰입하게 만드니까 더욱 재미있는 것 같습니다.


    《소통이 가능한 몬스터》

    던만추_3기_리뷰_01

    몬스터를 사냥하고 있었던 벨은 눈물을 흘리고 있는 몬스터를 발견합니다.
    처음보는 광경에 넋을 놓고 있었던 벨이었죠.

    던만추_3기_리뷰_02

    순간적으로 방금 만난 몬스터를 보호하고 따라온 몬스터를 사냥한 벨.
    점점 성장하는 벨의 모습을 감상할 수 있네요.

    던만추_3기_리뷰_03

    섬세한 감정을 보이는 몬스터들을 비블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.
    그렇기 때문에 이들을 노리고 있는 모험가들이 꽤 있습니다.


    《갈등》

    던만추_3기_리뷰_04

    이런 상황에서 벨은 스스로에게 선택의 기로의 놓여있게 됩니다.
    벨의 성격상 그냥 넘어갈만한 상황은 아닌 것이었죠.
    결국은 이 몬스터를 구하게 됩니다.

    던만추_3기_리뷰_05

    그의 선택은 앞으로도 많은 갈등을 유발시킬 시발점이었죠.
    소개하기도 전에 정체가 탄로가 나며 파티원들을 당혹시키지 충분했는데요.

    던만추_3기_리뷰_06

    당연히 가장 오래 서포트 했던 릴리가 비블 몬스터에게 적대감을 보입니다.
    당연히 다른 파티원들도 좋지 않는 시선을 보내왔죠.

    던만추_3기_리뷰_07

    그리고 스스로 말하는 몬스터를 보게 됩니다.
    처음으로 말한 단어는 구해준 벨의 이름이었죠.

    던만추_3기_리뷰_08

    결국은 파티원 모두가 일단 한번은 접고 들어가게 됩니다.
    이로서 비블 몬스터가 헤스티아 파밀리아로 향하게 됩니다.

    던만추_3기_리뷰_09

    신이 헤스티아 반응은 신기하듯이 바라보았죠.
    잘 모른답니다. 일단 임시보호하기로 결정하죠.

    던만추_3기_리뷰_10

    모든 헤스티아 파밀리아가 비블 몬스터의 이름을 도와주게 되었죠.
    시작은 벨이었으나 여러 의견을 수렴해 비네라 칭하게 됩니다.
    자기 이름이 생겨 좋아하는 비네의 모습입니다.

    던만추_3기_리뷰_11

    하지만 이 사건은 중대한 사건임으로 모든 일원들이 흩어져 정보를 찾기로 합니다.
    벨프가 꽤 중요한 단서를 얻게 됩니다.

    던만추_3기_리뷰_12

    한 편 벨과 산죠노가 비네를 임시보호하는데 쉽지 않아보입니다.
    어쩔 수 없는 문제인데, 그나마 비네라서 협조하는 편이긴 합니다.

    던만추_3기_리뷰_13

    즐거운 힐링의 시간을 가지는 비네.
    못 만져서 아쉬운 산죠노.

    던만추_3기_리뷰_14

    그러나 잠시 후 여기서 사건이 터지게 됩니다.
    비네가 가볍게 붙잡은 것이 인간인 벨에게는 큰 데미지가 되었죠.
    미안함에 어쩔 줄 몰라하는 비네.

    던만추_3기_리뷰_15

    그러나 벨은 피가 뚝뚝 떨어지는 와중에도 미안함에 저항하는 비네의 손을 잡고
    오히려 괜찮다며 놀란 비네를 진정을 시킵니다.

    던만추_3기_리뷰_16

    다시 모인 헤스티아 파밀리아 일원 전원이 비네를 잘 케어해주고 있죠.


    《결단을 내려야할 때》

    던만추_3기_리뷰_17

    비네에게 자신의 꿈의 이야기를 듣는데요.
    너무 현실적이며 상세한 묘사가 들어가있죠.
    언젠가 이들이 마주할 장면이 분명해보입니다.

    •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
    •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
    • 페이스북 공유하기
    •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

    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  TistoryWhaleSkin3.4">